http://www.facebook.com/yaguchingu




KBO

# 현대, 한 이닝 팀 최다 타점·득점 기록

같은 날 시즌 41호 홈런을 쏘아 올리며 98년 두산 우즈가 수립했던 한 시즌 최다 홈런 기록(42개) 경신 초읽기에 들어섰던 삼성 이승엽에 관심이 집중됐던 1999년 7월 24일, 군산에서 드림리그 3위 현대와 매직리그 최하위 쌍방울이 만났다. 

이 날 쌍방울은 이동수가 4회와 6회 각각 투런, 솔로 홈런을 때려내며 6회까지 1:3으로 앞서고 있었다. 그런데 6회가 지나자 상황은 거짓말같이 변했다. 

현대가 김인호의 쓰리런 및 박종호의 솔로 홈런, 피어리의 투런 등 3개의 홈런을 포함한 10안타 3볼넷을 묶어 7회에만 무려 13점을 득점한 것. 이는 프로야구 사상 한 이닝 팀 최다 타점 및 최다 득점 기록. 

특히 7회 타석에 섰던 17명의 현대 타자들 중 김인호는 5타점을 기록, 한 이닝 개인 최다 타점 2위에 올랐다. 결국 쌍방울은 현대에 14:3으로 역전패했다. 

이 패배는 쌍방울의 최후를 가리키는 암시처럼 느껴진다. 부자 구단을 상대로 한 선수 팔이 끝에 올스타전 직후 김성근 감독을 경질하고 김준환 감독 대행 체제로 전환한 쌍방울은 이 해 132경기 28승 7무 97패 승률 .224의 처참한 성적으로 침몰했다. 97패는 프로야구 한 시즌 최다패 기록이었다. 

*1986년 같은 날, 해태 선동열이 프로야구 최초의 ‘선발 타자 전원 탈삼진’ 을 기록했다. 2001년 같은 날, 롯데 김명성 감독이 향년 55세로 별세했다.



MLB

# 조지 브렛, 방망이 송진 문제로 역전 2점 홈런 취소

1983년 7월 24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와 뉴욕 양키스 경기. 4:3으로 앞서고 있던 양키스는 9회 2아웃 상황에서 조지 브렛에게 역전 2점 홈런을 허용했다. 조지 브렛이 홈을 밟은 후 빌리 마틴 양키스 감독은 덕아웃에서 나와 브렛의 방망이에서 송진이 규정을 넘어 과하게 발라져 있다는 의혹을 제기했다. 

주심 팀 맥클랜드는 이를 받아들여 브렛의 홈런 취소와 동시에 아웃으로 인정되어 경기가 종료되었다. 졸지에 부정 방망이를 사용했다는 누명을 쓴 조지 브렛을 포함한 캔자스시티 선수들이 심판에 격렬히 항의했으나 번복되지 않았다.

이후 캔자스시티 로열스는 리그 사무국에 이 사건에 대해 제소했다. 사무국은 로열스의 이의 제기를 받아들였고, 두 팀의 경기는 25일이 지난 8월 18일이 경기가 재개되었다. 이미 퇴장을 당해 경기를 뛸 수 없었던 조지 브렛은 뉴욕에 오지 않고 다음날 경기인 볼티모어로 갔다.

재개된 경기에서 빌리 마틴 감독은 1루수 켄 그리피 시니어, 1루수였던 2루수에 왼손잡이인 돈 매팅리(現 다저스 감독)로, 중견수에는 투수 론 기드리로 기용하는 재미난 장면을 연출했다.

여전히 이 결과에 수긍할 수 없었던 빌리 마틴은 초구를 던지기 전 1루에, 2루에 공을 던지며 공과에 대한 어필을 시도했으나 먹히지 않았다. 이 경기는 캔자스시티의 5:4 승리로 끝이 났다.

※ 2011년 MLB 네트워크에서는 잊을 수 없는 역대 50가지 퇴장을 선정했는데 조지 브렛의 이 사건이 단연 1위로 선정했다.

저작자 표시
신고

'Baseball #1 > 역사' 카테고리의 다른 글

7월 26일, 오늘의 야구역사  (0) 2013.07.26
7월 25일, 오늘의 야구역사  (0) 2013.07.25
7월 24일, 오늘의 야구 역사  (1) 2013.07.24
7월 23일, 오늘의 야구역사  (2) 2013.07.23
7월 22일, 오늘의 야구역사  (3) 2013.07.22
7월 21일, 오늘의 야구역사  (0) 2013.07.22
Posted by 코딩하는 야구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df 2014.07.24 15:08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좋은 정보 감사합니다

    적중률 높은 블로그 하나 추천해드립니다

    네이버에 청담토돌이 한번 검색해보세요

    국내야구, 일본야구, 메이저리그, 스타리그까지

    적중률 정말 장난 아니네요 ;;

    내일 MLB경기 분석도 볼 수 있네요



티스토리 툴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