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가 어쨌다고 떠나나요 억울한게 많은데
빗소리에 그대가 들려 날 자꾸 불러요
꿈을 꾸듯 사랑이 내 사랑이 멀어진걸까

사람들은 내가 마치 아무렇지 않다고
말을하죠 속도 모르고 너무나도 아픈데
시간들이 지나가면 잊을까 온종일 울다가
또 잠들었다가 그냥 숨을 쉬다가
다시 생각해보면 이별이 나을까요

* 그렇게 아무말 말고 떠나요 일년삼백육십오일
그대 생각하지 않아요 조용히 아무말 말고 가세요
우리 만난 하루하루 참 즐거웠어요
정말 살만해 그대 없이도 잠도 잘자고
밥도 잘먹는데 정말로 살만해 그대 없이도
눈을 감으면 모두 잊어요

다짐하고 결심해요 너무나도 쉽다고 이별 한 번
안해 보나요 아무것도 아닌데
좋아져요 예전같이 살아요 얼굴도 좋아요
가슴에 시원한 기억나서 웃어요 가끔 그대 생각에
눈물이 나지만

* 그렇게 아무말 말고 떠나요 일년삼백육십오일
그대 생각하지 않아요 조용히 아무말 말고 가세요
우리 만난 하루하루 참 즐거웠어요
정말 살만해 그대 없이도 잠도 잘자고
밥도 잘먹는데 정말로 살만해 그대 없이도
눈을 감으면 모두 잊어요

전부 거짓말이었다고 할까요 아주 조금 아픈데
아직도 그리운데 보고싶은데
잊어요 날이 갈수록 무너져요 내가슴
나의 마지막 기도하면 들어줄까요
하지만 난 알기에 그대 떠난걸 알기에
다신 오지 않을 걸 알기에 그대 가라고 할게요
차라리 가라고 할게요

* 아무말 말고 떠나요 일년삼백육십오일
그대 생각하지 않아요 조용히 아무말 말고 가세요
우리 만난 하루하루 참 즐거웠어요

*
모두끝나요
신고

'Music > 국내' 카테고리의 다른 글

박기영 - 마지막 사랑  (0) 2011.09.06
정경화 지상에서 영원으로  (0) 2011.09.06
Brand New Day - 살만해  (0) 2011.09.06
장연주 - Something Special  (0) 2011.09.06
EVE - 고백  (0) 2011.09.06
김바다 - 사랑했지만 (故김광석)  (2) 2011.09.06
Posted by 코딩하는 야구쟁이

댓글을 달아 주세요



티스토리 툴바